용인시 지역 8개 중소기업, 서울국제식품전 참가…24억원 상담실적 거둬 > 정치/경제

본문 바로가기
    • 흐림 30%
    • -1.0'C
    • 2024.02.23 (금)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경제

용인시 지역 8개 중소기업, 서울국제식품전 참가…24억원 상담실적 거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3-12-01 08:47

본문

NE_2023_NMYZEN98452.jpg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역의 중소기업 8곳이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18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시회(COEX FOODWEEK 2023)’에 참가해 24억원의 상담실적을 올렸다고 30일 밝혔다.

참가한 기업들은 국내‧외 기업과 총 248건의 수출 상담을 했다. 상담액 규모는 약 24억 7000만원에 달한다. 현장에서 1년 내 상품 수출이 결정된 계약 건수는 34건, 약 6억 3000만원의 실적을 올렸다.

전시회에 참가한 ㈜비즈클루는 호주와 중국에서 활동 중인 유통사 KMG그룹 호주지사와 한국 본사와 즉석 김치키트 수출을 논의했다. 가격과 수출 규모는 협의 중이다.

이와 함께 ㈜바이오리듬은 독일 바이어와 김치유산균을 활용한 건강기능 식품 수출을 상담했다. 현재 독일 측 바이어가 샘플을 요청한 상황으로, 이메일을 통해 수출 협의를 이어간다.

또, ㈜트루코퍼레이션은 홍콩 마카오 바이어와 2만달러 규모의 과자와 가공식품 수출을 위한 계약을 추진 중이며, ㈜하이밀은 GS리테일에서 편의점용 냉동 간편식 1만 7000개를 초도물량으로 요청받는 등의 실적을 올렸다.

이 밖에도 해외 바이어의 상담과 추가 물량 요청‧계약이 이어지고 있어 전시회에 참가한 용인 지역 기업들의 계약 규모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전시회에서 기업을 지원하는 용인특례시 수출인턴의 역할도 빛났다. 지역 내 대학인 단국대학교와 한국외국어대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수출 인턴 11명은 전시회 기간 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한 활동을 지원했다.

이들은 통역과 홍보, 기업의 상담일지 작성 등의 임무를 수행했다. 시는 내년부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전시회에도 수출 인턴을 파견해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을 위한 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g_opentype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35pixel, 세로 129pixel

시 관계자는 “지역 내 중소기업들이 참여한 전시회에서 거둔 실적은 지역 경제와 타 기업의 활동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수출 인턴 파견과 전시회 참여 비용 지원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지역의 중소기업들이 다양한 판로를 개척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 소비자 전자제품 전시회(CES 2024)’,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 정보통신 전시회(MWC 2024)’에 용인특례시 단체관 참가를 시작으로 해외시장 판로 개척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0

0

-1

-1

-1

8

1

1

4

2

1

7
02-23 01:40 (금) 발표

최근뉴스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152번길1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5 등록일 : 2018년2월8일
제호 : 스포넷뉴스 직통전화 : 010-3724-9978   전화번호 : 031-602-9978 발행인ㆍ편집인 : 서경수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경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경수
Copyright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ks105@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