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로확장 꿈꾸던 경기도 中企, 아세안서 새로운 활로 찾았다


기도, 7.2~7 필리핀·베트남 파견으로 아세안 진출 교두보 마련
서경수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7.10 07:02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경기FTA활용지원센터 아세안 시장 개척활동

    도내 중소기업 15개사 72~ 77일까지 필리핀, 베트남 지역파견

상담 180, 13,102천 달러 계약 추진

 

경기도 유망기업 15개사가 닷새간의 판로개척 활동으로 아세안 지역에서의 수출 활로를 열었다.

9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가 주최하고 경기FTA활용지원센터가 주관한 경기도 FTA활용 아세안 3차 시장개척단이 지난 72일부터 7일까지 필리핀 마닐라와 베트남 하노이에서 수출상담회를 진행했다.

6억 아세안 시장 진출을 도모하고자 추진된 이번 FTA활용 시장개척단에는 도내 유망 중소기업 15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현지 KOTRA 무역관과의 협업을 통해 판로 개척에 박차를 가했다.

열띤 비즈니스 활동을 벌인 결과, 180건의 상담실적과 13,102천 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두고 돌아왔다. 마닐라에서는 84건의 상담실적과 5,244천 달러의 계약추진 실적을, 하노이에서는 96건의 상담실적과 7,858천 달러의 계약추진 실적을 각각 기록했다.

특히 참가 품목으로 산업용펌프, 자동문센서, 디지털도어록, 후라이팬, 화장품 등 우수한 성능의 다양한 제품들을 소개해 현지 바이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도는 원활한 수출 상담을 돕기 위해 바이어 1:1 상담주선, 현지 시장조사, 1:1 통역지원, 상담장 임차료 지원 등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시장개척단 참가기업들은 다양한 규모의 많은 바이어들을 짧은 시간동안 집중적으로 만날 수 있어 현지시장 정보파악과 앞으로의 비즈니스 전략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서현엘리베이터는 중국산 엘리베이터의 품질문제로 새로운 제품을 찾고 있는 필리핀 바이어와 앞으로 진행될 프로젝트에 적용될 제품에 대해 심도 있게 의견을 교환하여 향후 초도물품으로 30만 달러 이상의 수출이 진행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장에서 다량의 샘플을 판매하는 등 한방의학을 접목한 특색 있는 제품으로 현지 바이어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던 한빛코리아 김수남 대표는 자력으로 수출판로를 개척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을 위한 경기도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새로운 판로를 확보하는 좋은 기회를 가졌다고 말했다.

송용욱 도 국제통상과장은 이번 시장개척단 파견을 통해 인구 6억 명의 거대한 아세안 시장 진출을 위한 계기가 됐다면서 바이어와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아세안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길 바라며, 도에서도 도내 우수 중소기업에 대한 지속적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Copyrights ©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152번길1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5 등록일 : 2018년2월8일
제호 : 스포넷뉴스 직통전화 : 010-3724-9978   발행인ㆍ편집인 : 서경수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경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경수
Copyright 2018 누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ks10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