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Q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3대 추진전략, 6대 핵심과제 제시


세계를 아우르는 세계태권도본부로 거듭날 것을 다짐
서경수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5.08 07:4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3대 추진전략, 6대 핵심과제 제시


국기원이 제2건립 원년을 선포하고, 3대 추진전략과 6대 핵심과제를 제시하는 등 세계를 아우르는 세계태권도본부로 거듭날 것을 다짐했다.

 

5월 1(오후 2시부터 국기원 중앙수련장(경기장)에서 열린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 및 국기 게양식(이하 행사)’은 전갑길 이사장과 이동섭 원장을 비롯한 전현직 국기원 임원과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장용갑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 직무대행명재선 국회의원 태권도연맹 이사장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등 태권도 단체장태권도 원로전국 시도태권도협회 회장 등 태권도계체육계 그리고 정세균 전 국무총리김도식 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정순균 강남구청장박용철 문화체육관광부 체육협력관곽영훈 세계시민기구 총재파벨 레사코프(Pavel S. LESHAKOV) 주한러시아대사관 참사관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총 2부로 나눠 1부는 기념영상 상영기념사축사국기원 제2건립 비전 보고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 퍼포먼스국기원 태권도시범단 축하 공연, 2부는 기부금 전달감사패공로패 수여국기 게양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은 기념사에서 “2022년 지천명(知天命)을 맞이하는 국기원이 시대를 관통하는 정책과 비전 없이는 지금까지 이뤄온 세계태권도본부의 역할을 무한정 보장할 수도 없고백년대계(百年大計)를 세울 수도 없을 것이다오늘 선포하는 제2건립 비전과 전략에 따라 국기원은 세계를 아우르는 세계태권도본부로 새롭게 거듭날 것이다우리 임직원은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여러분의 기대에 한 치의 어긋남이 없이 오직 태권도의 밝은 미래를 열기 위해 진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축사를 하고 있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축사를 통해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 및 국기 게양식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국기 태권도에 비해서 국기원이 너무 낡고 시설 자체가 협소하다고 생각한다최소한 수리라도 할 수 있는 체계가 있었으면 좋겠다저도 힘을 보태겠다내년에는 국기원 개원 50주년이 된다전갑길 이사장님과 이동섭 원장님의 리더십에 태권도의 연대와 협력이 더해진다면 내년 50주년에는 빛나는 결실이 남겨지리라 생각한다우리 태권도인 한분 한분이 태권도의 역사를 써내려갈 주역이라는 마음으로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저 또한 여러분과 늘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김도식 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장용갑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 직무대행이 축사를 했다.

 

다음 순서로 이동섭 원장은 2건립을 통한 세계태권도본부 국기원의 재도약이라는 비전 보고를 통해 국기원 위상 강화 국기원 전문성 강화 국기원 정체성 확립 등 추진목표그리고 3대 추진전략과 6대 핵심과제를 제시했다.

 

이 원장은 우리 국기원은 세계태권도본부를 지향하면서도 세계 각국에 거점 조직 하나 없었고이에 걸맞은 내부 혁신도태권도장 중심의 수련체계 정립과 제도개선도 미흡했다그리고 낡고 초라한 시설까지.... 내년(2022)이면 국기원 개원 50주년을 맞는다기본에 더욱더 충실하면서도 새로운 정책과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물론 시행착오도 겪을 것이다그러나 절대 멈추지 않고묵직한 발걸음을 이어갈 것이다국기원의 독립성을 회복하고생존력을 확보하겠다국기원의 미래 50년을 준비하는 초석을 다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비전과 전략 수립 취지를 밝혔다.

 

국기원이 제시한 3대 추진전략과 6대 핵심과제는 세계 속의 국기원 – 국기원 글로벌 위원회국기원 지원지부 변화하는 국기원 – 국기원 명소화글로벌 조직을 향한 내부 혁신 함께하는 국기원 – 태권도장 중심의 수련체계 정립세계태권도장을 위한 제도개선 등이다.

 

핵심과제를 살펴보면 국기원의 태권도 품단증 보급 국가를 대상으로 세계 각국의 태권도협회장을 당연직으로 하는 국기원 글로벌 위원회(KUKKIWON Global Committee)를 구성협력관계를 구축하고국기원 목적사업 수행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태권도 품단증 보급 국가에 국기원 지원지부 설치 등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협소하고 낡은 시설의 국기원을 태권도의 대표 명소이자 지역과 연계한 관광상품으로 또 지역주민들의 생활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태권도 테마공원 및 국기원 명소화 사업을 추진하고글로벌 조직으로 거듭나고자 합리적인 제도 아래 조직 구조를 다시 설계하는 등 내부 혁신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또한 태권도장 중심의 수련체계 정립을 목적으로 태권도 학술연구 결과의 정보시각화국기원 겨루기 정체성 확립 및 개발태권도 기술의 원리와 체계를 정립하는 동시에 국기원 태권도 표준수련(교육)과정태권도장 표상새 지도자 연수과정 및 교재 등을 개발하는 한편 세계태권도장을 위한 제도개선의 일환으로 대면 및 비대면 심사제도 개발국기원 표준 심사예식 연구, 4차 산업기술 기반 태권도장 지원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지난 1월 28일 국기원장 보궐선거를 통해 당선된 이동섭 원장은 국기원 개혁을 위한 ‘100일 프로젝트를 강조하면서 국기원 제2건립 TF 추진단(단장안용규 한국체육대학교 총장공동위원장최만식 전 세계태권도연맹 총괄 사무차장김중헌 아시아태권도연맹 사무총장국기원 제2건립 제도정비 TF(위원장이선장 계명대학교 교수국기원 제2건립 도장살리기 TF(위원장임미화 국기원 이사등 특별팀을 구성했다.

 

국기원은 특별팀이 제시한 최종 보고서를 토대로 수정보완 작업을 거쳐 추진전략과 핵심과제를 마련했다.

 

비전 보고에 이어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를 기념하기 위한 퍼포먼스도 있었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비롯한 16명의 주요 내빈들이 단상에 올라 준비된 조작 단추를 동시에 누르자 화려한 조명이 행사장을 비추며 행사 분위기는 절정에 다다랐다.

 

또한 국기원 태권도시범단은 2019년 미국 CBS 프로그램인 더 월드 베스트(The World’s Best)’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명성을 드높였던 당시의 프로그램을 재현하는 축하 공연을 펼쳐 참석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1부 행사의 마지막 순서인 시범단의 축하 공연이 끝난 뒤참석자들이 대취타 연주를 하는 전통 취타대를 따라 국기원 서쪽현관으로 이동한 가운데 2부 행사인 국기 게양식이 진행됐다.

 

국기 게양식은 국기원이 관장하는 심사를 통해 태권도 품단증을 취득한 세계 202개국 지구촌 태권도 가족의 소중한 마음을 하나로 모으고자부심을 고취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또한 국기원의 역량을 결집해 대내외적으로 핵심가치를 높이고목적사업의 확대 추진을 위해 5대양 6대주에 본격적으로 진출하겠다는 의지도 내포하고 있다.

 

국기 게양식은 시각 장애를 극복하고 태권도 최고의 경지인 9단에 오른 김명관 사범(1949년생)을 비롯한 영국과 멕시코 국적의 남녀 태권도 꿈나무 2국기원 태권도시범단 남녀 단원 2명 등 5명이 주요 내빈들에게 깃발을 전달하며 시작됐다.

 

애국가에 맞춰 주요 내빈들이 깃대에 연결된 줄을 잡아당기자 태극기와 오륜기국기원기세계태권도연맹기대한태권도협회기가 나란히 게양됐다.

 

게양식이 끝난 후에도 참석자들은 국기 게양대를 돌며 사진을 촬영하는 등 의미를 되새겼다.

 

이밖에도 국기 게양대 설치를 위해 정성을 모은 기부자 대표의 기부금 전달과 태권도 발전에 지대한 공을 세운 인사들에게 감사패 ․ 공로패 수여도 진행됐다.

 

국기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를 고려해 참석 대상을 최대한 축소하고정부의 방역 지침을 준수해 행사를 개최했다.

 

[ Copyrights ©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152번길1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5 등록일 : 2018년2월8일
제호 : 스포넷뉴스 직통전화 : 010-3724-9978   전화번호 : 031-602-9978 발행인ㆍ편집인 : 서경수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경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경수
Copyright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ks10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