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시정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경기방송 간부직원 친일망언 강력히 규탄


친일망언 규탄’성명서를 발표하며 진정성 있는 사과를 촉구
서경수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8.20 06:2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경기방송 간부직원 친일망언 강력히 규탄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회장 성남시의회 박문석 의장)19경기방송 간부의 친일망언 규탄성명서를 발표하며 진정성 있는 사과를 강력히 촉구하였다.

 

최근 언론보도에 따르면 경기방송 3대 주주이자 보도책임자인 H 총괄본부장은 문재인 때려죽이고 싶다. 우매한 국민들 속이고 반일로 몰아간다.”,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이 잘못됐다. 한국이 어거지로 돈을 달라는 것”, “아사히 맥주 사장이 무슨 죄가 있나? 유니클로 사장이 무슨 죄가 있느냐등 친일 망언을 쏟아냈다고 한다.

 

이에 협의회는 이러한 망언은 일제가 조선을 강탈할 때 앞장선 친일 지식인들의 행적과 다를 바가 없다.”고 지적했다.

 

또한 공정성과 객관성을 담보해야 할 언론사 간부가 일본의 경제침략에 맞선 온 국민의 자발적 불매운동을 비하하고 도민들의 자존심을 짓밟는 발언을 했다.”H 총괄본부장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촉구하였다.

 

협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경기방송에 H 총괄본부장의 즉시 퇴사 등 납득할 만한 조치를 취할 것을 요구하며, 진정성 있는 조치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도민들의 뜻을 반영한 강력한 후속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 Copyrights ©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152번길1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5 등록일 : 2018년2월8일
제호 : 스포넷뉴스 직통전화 : 010-3724-9978   발행인ㆍ편집인 : 서경수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경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경수
Copyright 2018 누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ks10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