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전 세계 10개 권역 ‘GBC(경기통상사무소)’ 활용 수출상담회, 115백만 달러 성과


2018 G-TRADE GBC 수출상담회, 26일 고양 엠블호텔에서 개최
서경수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4.27 14:51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 기업 250여개사가 26일 고양 엠블호텔에서 열린 ‘2018 G-TRADE GBC 수출상담회에서 총 690건의 수출 상담건수와 115백만 달러 규모의 성공적인 상담 성과를 거뒀다.

‘G-TRADE GBC 수출상담회는 경기통상사무소(GBC)의 우수 네트워크를 통해 검증된 바이어들을 엄선해 도내 중소기업들의 수출판로 지원을 위해 마련된 자리로, 1:1 비즈니스 상담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다.

경기도는 이번 행사에서 참가 중소기업에게 참가비 전액, 통역, 수출애로 컨설팅 서비스 등 전폭적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상담회에는 전년도 신규 설치한 이란 테헤란, 싱가포르, 중국 충칭을 비롯한 경기통상사무소(GBC) 설치지역 10개 권역의 해외 바이어 78개사가 참여해 도내 우수제품에 대한 열띤 수출상담이 이뤄졌다.

도내 참가기업들은 GBC 설치 권역 소비자들의 소비심리를 공략할만한 뷰티, 식음료, IT, 자동차부품, 아이디어 제품 등 우수상품을 선보여 바이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한국GM사태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동차부품 분야 기업의 수출판로 개척 지원 차원에서 관련분야 바이어들을 집중 섭외해 참가업체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번 수출상담회에 참여한 중국의 CSC바이어는 우수한 제품 발굴을 할 수 있어 매우 만족스러운 상담이 되었다고 전했다.

실제로, 화장품 전문업체인 T사는 피부과 등에서 판매중인 기능성 화장품을 소개하여 좋은 성과를 거두었는데, 제품품질에 크게 만족한 바이어는 중국 총판이 되기를 희망하며 유통방식에 대해 중점적으로 추가 상담하겠다는 의사를 밝혀왔다.

또한 군포 소재의 칫솔·치약 생산업체인 E사는 미국의 H사와 1:1 상담을 통해 계약 성사 가능성을 높게 점쳤다. 치약의 경우 FDA 승인을 받아 수출이 가능하다면 즉시 거래를 추진할 의향을 내비쳤으며, 합리적인 가격대에 우수한 기술을 반영한 칫솔 제품은 가격조건 및 수출가능성 등을 논의한 후 향후 연락을 취하기로 하는 등 긍정적인 상담이 진행됐다.

이날 상담회에는 경기도의 국제통상업무를 총괄하고 있는 송용욱 국제통상과장이 행사장을 직접 찾아 참가기업인들을 격려하였다.

송용욱 국제통상과장은 최근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선제적 대응하여 안정적 수출판로를 확보하기 위해 올해 4개분야 30개 사업 269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라면서, “GBC의 노하우와 검증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도내 내수기업들이 수출업체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BC’는 해외진출이 어려운 도내 중소기업을 대신해 현지시장정보 제공, 바이어 발굴부터 계약체결까지 원스톱 밀착지원을 수행하는 기관으로, 올해 상반기 케냐 나이로비’, ‘독일 프랑크푸르트’ 2개소를 신규 설치해 총 10개국 13개소의 권역별 실크로드를 구축하고 있다.



 

[ Copyrights © 2018 스포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152번길1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5 등록일 : 2018년2월8일
제호 : 스포넷뉴스 직통전화 : 010-3724-9978   발행인ㆍ편집인 : 서경수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경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경수
Copyright 2018 누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ks105@hanmail.net